국민행동본부 - nac.or.kr

대한민국의 생명선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
  
대한민국의 생명선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 李대통령에게 대화록 공개 압박!
국민행동본부 등 268개 愛國단체 참여, 2만 여명의 시민 시청 앞 광장에 운집



국민행동본부 주최 '대한민국의 생명선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가 30일 오후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개최된 가운데 '종북척결!'라는 내용이 적힌 손피켓을 들고 있는 참가자.

대한민국 생명선 NLL 포기 음모 규탄' 대규모 국민궐기대회 열려


보수단체 회원들이 30일 오후 서울광장에서 국민행동본부 주최로 열린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에서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 News1 유승관 기자



(서울=뉴스1) 김영신 기자= 새누리당 측이 지난 2007년 남북정상회담 당시 노무현 전 대통령과 김정일 국방위원장 간 비밀대화록이 있다고 주장해 파문이 일고 있는 가운데 30일 보수단체 등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NLL 포기 음모'를 규탄하는 대규모 궐기대회를 개최했다.


국민행동본부(본부장 서정갑)가 주최해 이날 오후 2시부터 서울광장에서 열린 궐기대회에는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김홍도 금란교회 목사, 서경석 선진화시민행동 상임대표, 조갑제 조갑제닷컴 대표 등 보수인사들이 참석했다.


정치권에서는 새누리당의 송광호 의원, 김성찬 의원, 송영근 의원 등이 참석했다. 또 국민행동본부와 뜻을 같이 하는 상이군인, 해병대전우회, 일반인 등 1만여명이 서울광장을 가득 메웠다.


김홍도 목사는 1부 구국기도회에서 북한의 공산주의를 '사탄의 사상'이라고 규정하며 NLL을 사수하자고 주장했다.


서정갑 본부장은 "NLL을 포기한 노 전 대통령은 대한민국 건국의 정통성을 부정했다"며 "이는 직권남용이자 유기이고 북한의 대남노선에 동조해 국가를 위기에 빠뜨린 일"이라고 비난했다.


이어 "최근 대선후보 등 정치권에서 NLL을 평화수역으로 지정하자며 무력화시키려는 시도가 있다"며 "이는 종북세력들의 음모"라고 말했다.


김동길 교수는 대회사에서 "종북반동분자들을 좌파라고 부르는 것 자체가 틀렸다"며 "한국 인구의 1/4이 넘는 기독교인들이 뭉쳐서 일어나면 종북반동분자들도 대항할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 교수는 또 현재 대선후보들을 언급하면서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후보가 아버지인 박정희 전 대통령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한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그는 "박 후보는 5·16 사태 등 유신정권에 대해 사과할 것이 아니라 '관련이 없으니 생존해 있는 관련자들에게 책임을 물으라'고 했어야 했다"며 "대선후보들이 개혁만 외칠 것이 아니라 자신들부터 개혁하라"고 말했다.



보수단체 회원들이 30일 오후 서울광장에서 국민행동본부 주최로 열린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에서 태극기를 흔들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 News1 유승관 기자



'국가반역 폭로 강연'에 나선 조갑제 대표는 김대중 전 대통령과 노무현 전 대통령을 친북세력으로 규정하며 강도높게 비난했다.


조 대표는 "노 전 대통령이 NLL을 부정하는 발언을 한 일이 놀랍지도 않다"라며 "이미 2008년 노 전 대통령을 국가반역죄로 고발할 때부터 이같은 사태를 예견했다"고 밝혔다.


이어 "김 전 대통령 또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에게 비자금을 보내준 끝에 겨우 6·15회담을 열었다"며 "김 전 대통령이 벌려놓은 일을 노 전 대통령이 이어받은 꼴"이라고 주장했다.


또 "(정문헌 의원의) 폭로를 바탕으로 국정원의 기록을 반드시 확인해야 한다"며 "만약 이명박 대통령이 대화록을 공개하지 않는다면 그 또한 국가반역 가담"이라고 했다.


이날 궐기대회에 참석한 1만여 관중들은 연단 발언자들의 말에 태극기를 흔들며 동조했다.


한편 'NLL 대화록' 공개를 둘러싼 정치권의 공방이 연일 뜨거운 가운데 민주통합당은 지난 17일 새누리당의 정문헌 의원과 이철우 원내대변인, 박선규 선대위 공보위원 등을 서울남부지검에 고발했다.


사건을 이송받은 서울중앙지검은 30일 이 사건을 공안1부(부장검사 이상호)에 배당해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한다고 이날 밝혔다.


앞서 정문헌 의원 등 새누리당 관계자는 최근 노무현 전 대통령이 2007년 남북정상회담 당시 김정일 전 국방위원장과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주장하지 않겠다'고 말한 대화록이 있다고 주장한 바 있다.


Article

(서울=뉴스1) 유승관 기자= 30일 오후 서울광장에서 국민행동본부 주최로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가 열리고 있다. 2012.10.30/뉴스1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30일 오후 서울 광장에서 국민행동본부 주최로 열린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에서 참가자들이 종북세력을 규탄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2.10.30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30일 오후 서울광장에서 국민행동본부 주최로 열린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에서 참가자들이 종북세력을 규탄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2.10.30







親盧-從北-左派세력의 ‘NLL포기’ 음모가 잇따라 드러나고 있는 가운데 이들의 利敵행위를 규탄하는 대규모 군중집회('대한민국의 생명선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대회')가 30일 오후 서울 시청 앞 광장에서 열렸다.

국민행동본부, 이북도민중앙연합회, 금란교회, 한국시민단체협의회가 주관하고, 268개 愛國시민단체들이 참여한 이날 국민대회에는 2만 여명(주최 측 추산)의 시민들이 참석했다.

이날 대회의 공동대회장으로는 김동길 연세대 명예교수, 김홍도 금란교회 목사, 안무혁 이북도민회중앙연합회 회장, 민병돈 前 육군사관학교장, 서경석 선진화국민행동 상임대표가 나섰다.

1부 구국기도회, 2부 국민대회 형식으로 진행된 이날 대회에는 조갑제 ‘조갑제닷컴’ 대표, 조영환 ‘올인코리아’ 대표 같은 愛國인사들이 연단에 나와 <국가반역 폭로 강연>을 했다.

이날 강연에는 또 1999년 6월15일 제1차 연평해전을 지휘했던 박정성 前 해군 2함대 사령관, 2002년 6월29일 제2차 연평해전 당시 國軍 정보부대장을 지낸 한철용 장군(예비역 소장)이 연사로 나와 NLL을 둘러싼 秘話와 利敵음모를 폭로했다.

<조갑제닷컴>의 조갑제 대표는 ‘이명박 대통령이 노무현-김정일 대화록을 국민들에게 공개하지 않으면 역적모의 가담자로 斷罪되어야 한다“면서 ”유권자들은 올바른 大選 선택을 위하여 노무현이 김정일에게 무엇을 약속하였는지 알 권리가 있다“고 말했다.

한철용 前 국군(國軍) 정보부대장은 2002년 6월29일 참수리호가 북한 경비정의 기습으로 격침되기 전 두 번이나 북한해군 함정의 '포격운운' 하는 통신을 한국 정보부대가 감청, '도발 가능성'을 경고했다고 밝혔다. 그는 그러나 軍 고위층이 이를 묵살해 우리 해군 6명이 죽고 18명이 다치는 참사를 불렀다고 증언했다.

그는 또 당시 利敵행위를 한 군인들은 출세하고, 진실을 알린 자신은 징계를 받았다고 폭로했다. 조영환 <올인코리아> 대표는 김광진 민주당 의원이 민족의 영웅 백선엽 장군을 민족반역자라고 욕한 행위는 從北의 본질이 패륜이고 변태임을 보여준 것이라고 비판했다.

주최 측은 이날 집회에서 노무현 정권이 김정일에게 ‘NLL포기, 북핵 비호, 수도권 주한미군 철수 등을 약속했다’는 정문헌 새누리당 의원의 폭로는 국민을 혼란에 빠뜨리고 있다며 “정부는 2007년 남북정상회담 당시 ‘김정일-노무현 대화록’을 국민에게 공개하고 검찰과 국정원은 의혹 규명을 위한 수사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이들은 이명박 정부에 대해서도 “헌법에 위반될 뿐만 아니라 사실상 공산화 통일에 합의한 ▲6.15 선언과 10.4 선언 폐기를 선언하고 ▲낙동강 전선을 사수해 대한민국을 지켜낸 ‘6.25 전쟁 영웅’ 백선엽 장군을 ‘민족반역자’라고 모독한 김광진 민주당 의원의 제명 ▲利敵단체의 강제 해산을 위한 국보법의 개정과 더불어 ▲북한인권법의 만장일치 통과”를 요구했다. 이날 국민대회에는 지방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상경해 참여했다. 특히 금란교회 교인들이 김홍도 목사와 함께 대거 참석, 구국기도를 진행했다.

<조갑제닷컴> 김필재 spooner1@hanmail.net


<우리의 決議>

우리는 김정일-김대중-노무현 사이에 있었던 반역적 密約에 대한 정보를 이명박 정부가 국민들에게 공개할 것을 요구하면서 다음과 같이 결의한다.
1. 2000년 6월 김정일과 김대중은 주한미군을 일종의 평화유지군으로 지위를 변경할 것을 밀약함으로써 사실상 韓美동맹 해체에 합의하였다. 노무현 정권이 강행한 한미연합사 해체는 韓美동맹 해체로 가는 전 단계이다. 정부는 김대중-김정일 비밀 대화록을 공개하라!

2. 2007년 10월 노무현 당시 대통령이 김정일에게 NLL 포기, 北核 비호, 수도권 주한미군 철수를 약속하였다는 정문헌 의원의 폭로는 사실로 보이는데 정부는 김정일-노무현 대화록을 공개하여 국민들에게 진상을 보고하라!

3. 2002년 6월29일 제2차 연평해전 직전 우리 군의 對北정보부대가 북한군의 도발의사를 수 차례 확인하고 보고하였는데도 군 수뇌부가 이 정보를 계속적으로 묵살, 참수리호가 격침되도록 방치한 것은 명백한 利敵행위이므로, 정부와 국회는 이 사건을 재조사하여 관련자들을 처단하라!

4. 우리 애국시민은 김대중-김정일-노무현의 역적모의는 형법제93조의 與敵罪에 해당한다고 본다. 검찰과 국정원은 이 逆謀의 殘黨을 색출하여 국민을 안심시켜라!

5. 李明博 정부는 헌법에 위반될 뿐만 아니라 사실상 공산화 통일에 합의한 6·15 선언과 10·4 선언 폐기를 선언하라!

6. 국회는, 낙동강 전선을 死守하여 대한민국을 지켜낸 90代의 전쟁 영웅 백선엽 장군을 ‘민족반역자’라고 모독한 김광진 의원을 제명하라!

7. 국회는 이적단체를 강제로 해산할 수 있도록 국가보안법을 개정하고, 북한인권법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켜라!


2012 년 10 월30 일

‘대한민국의 생명선 NLL 포기 음모 규탄 국민궐기 대회’ 참석자 일동



 


대전충남지역 안보강연 성황리에 개최 ( 동영상 )
문제는 안보야! 국민행동본부 출판기념회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美 백악관 안보정책 보좌관 만나 '韓美동맹' 강..

Korean Amercan Leaders Conference 초청으로  ..
趙甲濟, "국민저항이 답이다"
赤化((적화)저지 부산시민 태극기 집회

대한민국 조종..
태극기가 희망이다! 언론독재 타도하여 공산화를 막아내자!
국..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워싱톤 강연 "월남패망 전야와 같다"<..



2017년 국민행동본부 정기총회 및 이사회
[동정] 국민행동본부 美 동부지역 강연회 일정
총회 회의록(요약), 감사보고서
향군법 일부개정법률안 입법예고에 대한 나의 소견 !
국민행동본부 로고



경제풍월 (2017년7월호 )

[반사드, 반미, 친북시국] "이게 나라인가"국민행동본부, 긴급 호국안보 강연회..
월간조선 (2017년 3월호)
[촛불탄핵 국란 (國亂)] 태극 깃발 승리는 필연 국민행동..
국민행동본부 "조여옥 대위 출국금지는 국군 장교단에 대한 모독"..
현충일의 특별한 감회(2016년 경제풍월 7월호)

서울 강남구 역삼동 702-2 삼성제일빌딩 1804호 (우)135-080 (C) 2002 nac.or.kr

 접속문제로 게시판을 닫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