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행동본부 - nac.or.kr

양영태 박사, “미북회담은 북한이 항복 하던지 군사옵션을 사용하던지 양자택일 될 것”
2018년 05월07일  



기자는 정치평론가인 양영태 박사를 찾아서 ‘미북정상회담’과 말썽많은 ‘교과서 집필기준’에 대해 대담을 요청했다

기자:      양영태 박사께서는 앞으로 미북정상회담을 어떻게 예측하고있나?

양영태 박사:『미국 CIA국장이었던 폼페이오가 국무장관이 되자 마자 돌변한   일성이 바로 PVID이다
            PVID는 영구적이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북한 핵 해체를   뜻하는 것이다
            그렇다면 미북정상회담을 코앞에두고 CVID에서 PVID로 왜 용어가 급변 했는가? 확실하다는
                  추상적 의미의 "C“에서” 영구적인 “P”로 바꿨다는 것이 예사롭지 않다.
            정전협정이니 평화협정이니 남북통일이니 하며 들뜬 정치인들의   설익은 용어들이 국민들
                  을 현란하게 혼란시키더니 급기야 내일을  예측 할 수 없는 미국의 단호한 의지가 속속들이
                  미국 정치인들로부터 표명되고 있는 것을 결코 예사로 볼일은 결코 아니다』

양영태 박사: 내가 강조하고 분석하기에는 미국이 북한으로부터 일종의 항복을   받아내지 못한다면 아마도 군사 옵션을 사용할 지도 모른다는   양자택일의 예측을 할 수 밖에없다  세간의 섣부른 평화협정, 정전협정 등 들뜬 분위기에 대해 본인은 지나치게 성급하다고   생각하며 본 예측불허 결과가 나올 가능성이 많다.
             또한 미국의 트럼프대통령이 결코 즉흥적이거나 환상적인 표현 을 하는 것이 아니다
  미북회담을 앞두고 북한, 중국등이 서로 오가며 미북회담의 효과가 반감이 될 수도 있는 악영향을 끼치려는 일련의 노회한  북,중에서 내밀하게 쳐들고 있는 치밀한 외교전략, 전술의 향방 을 철저히 차단하려는 의도아래 트럼프 대통령이 지닌 고도의  전략적 판단이 그의 즉흥성으로 표현되고 있을 뿐“이라고 분석 했다.
              결국 미 트럼프 대통령의 의지데로 한반도의 운명이 결정될 가능성이 매우높다
      
기자:        교과서에 ‘대한민국이 유일 합법정부’라는 대한민국의 헌법적 가치를 지울 것이라는 언론
                   보도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

양영태 박사: 몇일 전 언론보도에 의하면 한국 교육 과정 평가원이 공개한 역 사 교과서 최종 시안에 <대
                 한민국이 한반도의 유일한 합법정부><북한주민인권><북한 세습체제>등의 당연한 역사적
                  표현이 삭제 된 것을 보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이런 엉터리 왜곡된 교과서를 만들어서 자식들과 후손들에게 헌 법이 지향하는 자유대한민
                  국의 가치를 훼손하려한다면 앞으로   제데로된 역사가 존재할 수 있겠나? 이젠 아이들에게
                 까 지 그릇되고 왜곡된 역사관과 국가관을 심으려는 것이 아닌지 심히 의심을 품지 않을 수
                 없다

양영태 박사와 인터뷰가 끝난후에도 양영태 박사는 기자를 향해
『이제는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이 유일한 합법정부라고 지난 70년간 헌법에 자랑스럽게 존재 해왔던 유일 합법 정부까지 지우려고 작정하고 있는가』라고 분개 하면서
『심지어는 언론보도에 의하면 집필기준 최종안에 자유민주주의를 모두 따라가야 할 가치로 내세우는 것은 부적절하다고 까지 했다고 하는데 그렇다면 이들이 원하는 세상은 자유가 필요없거나 자유 유보된 민주주의를 원한다는 말 뜻인가』라고 항변했다.
양영태 박사는 이어 『결론적으로 역사는 도도히 흘러 가는 진리의 등대인 것처럼 미북 회담에 임하는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 일각에서 ‘역사를 왜곡하고 대한민국을 한반도 유일 합법정부’라는 대한민국헌법 조문을 지우려는 일부 세력에 대해 청천벽력과도 같은 그들의 환상을 일시에 깨는 회담결과를 도출 할지도 모른다』 라고 예측분석했다.

양영태 박사 의견에  의하면 미북회담은 철저하고도 완벽한 한미동맹의 승리로 끝날 것임이라는 주장을 고수했다
                                            
                                               인터넷타임즈 김윤희 기자



문화일보 -[오피니언] 포럼 게재 일자 : 2018년 05월 08일(火)
6.15, 10.4, 판문점 선언의 '민족공조' 노선은 '김일성민족끼리'의 적화 노선


99주년 3.1절 국가회복 범국민대회, 수십만 명의 애국시민 광화문일..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개회사, “우리는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이 자리에 모였..
국민행동본부,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환영 국민대회 열어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美 백악관 안보정책 보좌관 만나 '韓美동..
趙甲濟, "국민저항이 답이다"
赤化((적화)저지 부산시민 태극기 집회

대한민국 조종..



서정갑은 조갑제 말 심부름하기엔 역부족
2018년 국민행동본부 정기총회 및 이사회
"'金大中 시절 국정원이 청와대 지시로 6개 시중은행을 통해서 ..
2017년 국민행동본부 정기총회 및 이사회
[동정] 국민행동본부 美 동부지역 강연회 일정



경제풍월 2017년 12월호 -[아스팔트 우파의 상징] 서정갑 국민행동본..

종북· 좌파와 맞서 자유수호 투쟁일관  촛불정권하 추진동력 약..
경제풍월 (2017년 10월호)
경제풍월 (2017년7월호 )
월간조선 (2017년 3월호)
[촛불탄핵 국란 (國亂)] 태극 깃발 승리는 필연 국민행동..

서울 강남구 역삼동 702-2 삼성제일빌딩 1804호 (우)135-080 (C) 2002 nac.or.kr

 접속문제로 게시판을 닫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