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행동본부 - nac.or.kr

박정희 대통령의 눈물
2013년 01월18일  

12월 10일 박 대통령은 게르슈텐마이어 하원의장과 조찬을 함께 한 후 본에서의 중요한 일정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우리 광부들이 일하고 있는 루르 지방의 함보른(Hamborn)으로 향했다.

오전 10시 40분, 박 대통령 내외가 탄 차가 함보른 탄광에 도착하자, 광부들로 구성된 악대의 연주가 울려 퍼졌고 양복차림의 광부들과 한복을 입은 간호사들이 태극기를 들고 환영했다.






박 대통령 내외를 환영하는 우리 광부와 간호사들 (1964.12.10일)ⓒ소장자 이현표.
▲박 대통령 내외를 환영하는 우리 광부와 간호사들 (1964.12.10일)ⓒ소장자 이현표.



강당에 들어선 박 대통령은 광부와 간호사들의 손을 잡으며 인사를 주고받았다.
육영수 여사도 안부를 물으며 뒤따르다 간호사가 울먹이자 참았던 눈물을 보였고, 행사장에는 흐느끼는 소리가 번져나갔다.

이윽고 박 대통령 내외가 단상에 오르고, 광부 악대가 애국가를 연주했다.
박 대통령의 선창으로 시작된 애국가 합창은 후렴에 이르러 흐느낌과 통곡으로 변했다.
이윽고 박 대통령이 손수건으로 눈물을 훔치고 연설을 시작했다.



“만리타향에서 상봉하게 되어 감개무량합니다.
국가가 부족하고 내가 부족해서...

여러분이 이 먼 타지까지 나와 고생이 많습니다.
모국의 가족이나 고향 땅 생각에
괴로움이 많은 줄 생각되지만, 개개인이 무엇 때문에 이 먼 이국땅에 찾아왔던가를 명심하여 모국의 긍지와 조국의 영예를 빛내주기 바랍니다.
그렇게 함으로써 뒤에 오는 사람에게
길을 열어주고, 또 많이 올 수 있는 길을 닦아주기를 당부합니다...”







파독 광부와 간호사들에게 연설하는 박 대통령 (1964.10.10일)ⓒ소장자 이현표.
▲파독 광부와 간호사들에게 연설하는 박 대통령 (1964.10.10일)ⓒ소장자 이현표.



박 대통령은 말을 잇지 못한 채 울음을 터뜨렸고, 강당은 눈물바다가 돼 간신히 즉흥 연설을 끝낼 수 있었다.


이어 박 대통령 내외는 광부들의 숙소를 살펴본 다음, 무거운 마음으로 광산을 떠날 때 차안에서도 눈물을 흘렸다.





[동영상] 국민행동본부 시국 강연회 " 박근혜 정부에 바란다"
[현장취재] "박근혜정부에 거는 기대" 시국강연회


서정갑 본부장, 백선엽 대한민국육군협회 명예회장 예방(禮訪)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은 지난 9월 9일 미국에서 오신 국군포로송환 운동 회장이..
황당무계한 '광주사태 600명 북괴군 침투설'은 대한민국 國軍을..
99주년 3.1절 국가회복 범국민대회, 수십만 명의 애국시민 ..
국민행동본부,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환영 국민대회 열어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美 백악관 안보정책 보좌관 만나 '韓美동..



영웅에게 드리는 감사패
워싱터 동포들이 드리는 감사패
국군 포로 송환 위원회 감사패
이지구씨의 질의와 답변
서정갑씨, 마지막으로 당부합시다(추태중지)



[문화일보] "우파를 조롱거리 만들어" 보수진영서도 강력 비판

2019년 2월11일자 [문화일보] 보도 “천안함 北소행 여부 놓고, 토론회..
검찰, 지만원의 서정갑 본부장 고소(告訴) 관련 “혐의 없음” ..
서정갑 본부장 MBC 출연영상 - 2019.2.24 탐사기획스트..
경제풍월 2017년 12월호 -[아스팔트 우파의 상징] 서정갑 국..
경제풍월 (2017년 10월호)

서울 서초구 나루터로 4길 28 304동 206호 (우) 06522     (C) 2002 nac.or.kr

 접속문제로 게시판을 닫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