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행동본부 - nac.or.kr

게이츠, "노무현은 反美的이고 약간 정신 나가"
조갑제닷컴
2014년 01월15일  
게이츠는, 盧 전 대통령이 “아시아의 최대 안보위협은 미국과 일본”이라고 지적했다"고 공개했다.

라이스도 회고록에서 韓美정상회담을 통하여 관찰한 노무현의 행태를 “괴상한(bizarre)", “예측불능(unpredictable)"이란 단어를 사용, 혹평했다.

  로버트 게이츠 전 미국 국방장관이 최근 발간한 회고록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에 대해 '정신나갔다'라고 평가했다. 회고록 ‘임무(Duty)’에서 그는 2007년 11월 서울에서 盧 전 대통령을 만난 적이 있다며, "나는 그가 반미적(anti-American)이고 아마도 약간 정신나갔다(crazy)고 결론내렸다"고 썼다. 게이츠는, 盧 전 대통령이 “아시아의 최대 안보위협은 미국과 일본”이라고 지적했다"고 공개했다. 李明博 전 대통령에 대해선 2010년 싱가포르에서 열렸던 아시아 안보회의(샹그리라 대화)에서 만났다며, "나는 정말 그가 좋았다"고 했다. "정신력이 강하고, 현실적이고, 매우 친미(親美)적이었다"는 것이다. 2010년 11월 발생한 북한군의 연평도 포격과 관련, 게이츠는 “(한국측에서) 보복에 대한 요구가 있었고, 원래 (한국의) 보복 계획은 군용기와 포화가 동원되는 등 과도하게 공격적(disproportionately aggressive)이었지만 미국과 중국이 각각 한국과 북한을 상대로 확전되지 않도록 개입했다”고 밝혔다.
  
  부시 정부 때 국무장관을 지낸 콘돌리사 라이스도 회고록에서 韓美정상회담을 통하여 관찰한 노무현의 행태를 “괴상한(bizarre)", “예측불능(unpredictable)"이란 단어를 사용, 혹평했다. 라이스도 李明博을 호평했다. 게이츠와 라이스는 그러나 노무현 당시 대통령이 김정일 앞에서 미국을 제국주의라고 비난하고, 北核 문제를 변호하고 다닌다고 말한 사실을 몰랐을 것이다.


영화 <변호인>,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려 한 영화
<양영태 칼럼>재향군인회는 변화되고,개혁되어야 한다.


서정갑 본부장, 백선엽 대한민국육군협회 명예회장 예방(禮訪)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은 지난 9월 9일 미국에서 오신 국군포로송환 운동 회장이..
황당무계한 '광주사태 600명 북괴군 침투설'은 대한민국 國軍을..
99주년 3.1절 국가회복 범국민대회, 수십만 명의 애국시민 ..
국민행동본부,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환영 국민대회 열어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美 백악관 안보정책 보좌관 만나 '韓美동..



영웅에게 드리는 감사패
워싱터 동포들이 드리는 감사패
국군 포로 송환 위원회 감사패
이지구씨의 질의와 답변
서정갑씨, 마지막으로 당부합시다(추태중지)



[문화일보] "우파를 조롱거리 만들어" 보수진영서도 강력 비판

2019년 2월11일자 [문화일보] 보도 “천안함 北소행 여부 놓고, 토론회..
검찰, 지만원의 서정갑 본부장 고소(告訴) 관련 “혐의 없음” ..
서정갑 본부장 MBC 출연영상 - 2019.2.24 탐사기획스트..
경제풍월 2017년 12월호 -[아스팔트 우파의 상징] 서정갑 국..
경제풍월 (2017년 10월호)

서울 서초구 나루터로 4길 28 304동 206호 (우) 06522     (C) 2002 nac.or.kr

 접속문제로 게시판을 닫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