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행동본부 - nac.or.kr

文昌克 국무총리 후보자, 사퇴의사 밝혀
2014년 06월24일  

“국민의 뜻이라는 이름으로 오도된 여론이 국가를 흔들 때 민주주의는 위기를 맞는다”


문창극 국무총리 후보자가 24일 후보자 직을 자진사퇴했다. 24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문 후보자는 이날 오전 정부 서울청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지금 시점에서 사퇴하는 게 朴대통령을 도와주는 것이라고 판단했다”며 총리지명 14일 만에 후보직에서 물러났다.

文 후보자는 “저를 이 자리에 불러주신 분도 그 분이시고 저를 거두어들일 수 있는 분도 그 분이시다. 저는 박근혜 대통령님을 도와 드리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제가 총리 후보로 지명 받은 후 이 나라는 더욱 극심한 대립과 분열 속으로 빠져 들어갔다”며 “이러한 상황은 대통령께서 앞으로 국정 운영을 하시는데 걸림돌이 되지 않을까 걱정이 됐다. 또 이 나라의 통합과 화합에 조금이라도 기여코자 하는 저의 뜻도 무의미하게 됐다”고 말했다.

‘조선닷컴’ 보도에 따르면 文 후보자는 “법을 만들고 법치에 모범을 보여야 할 곳은 국회”라며 “이번 저의 일만해도 대통령이 총리 후보를 임명했으면 국회는 법 절차에 따라 청문회를 개최할 의무가 있다”고 말했다. 자진사퇴를 요구한 여야 정치권에 대해서는 “야당은 물론 여당의원 중에서도 많은 분이 이런 신성한 법적 의무를 지키지 않고 저에게 사퇴하라고 말씀했다”며 “국회가 스스로 만든 법을 깨면 이 나라는 누가 법을 지키겠느냐”고 비판했다.

文 후보자는 또 “국민의 뜻이라는 이름으로 오도된 여론이 국가를 흔들 때 민주주의는 위기를 맞는다”고 지적했다. 언론에 대해서도 “발언 몇 구절을 따내서 그것만 보도하면 그것은 문자적 사실 보도이다. 그러나 그것이 전체 의미를 왜곡하고 훼손시킨다면 그것은 진실보도가 아니다. 우리 언론이 진실을 외면한다면 이 나라 민주주의는 희망이 없다”고 말했다.


언론의 선동에 한 마디 저항도 없이 무너진 朴대통령, 인기관리를 위하여 원칙 희생시켜
쓰레기통으로 던졌어야 할 KBS 최초 記事文 분석-조선 동아가 이 왜곡을 따라간 건 비극


서정갑 본부장, 백선엽 대한민국육군협회 명예회장 예방(禮訪)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은 지난 9월 9일 미국에서 오신 국군포로송환 운동 회장이..
황당무계한 '광주사태 600명 북괴군 침투설'은 대한민국 國軍을..
99주년 3.1절 국가회복 범국민대회, 수십만 명의 애국시민 ..
국민행동본부,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환영 국민대회 열어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美 백악관 안보정책 보좌관 만나 '韓美동..



영웅에게 드리는 감사패
워싱터 동포들이 드리는 감사패
국군 포로 송환 위원회 감사패
이지구씨의 질의와 답변
서정갑씨, 마지막으로 당부합시다(추태중지)



[문화일보] "우파를 조롱거리 만들어" 보수진영서도 강력 비판

2019년 2월11일자 [문화일보] 보도 “천안함 北소행 여부 놓고, 토론회..
검찰, 지만원의 서정갑 본부장 고소(告訴) 관련 “혐의 없음” ..
서정갑 본부장 MBC 출연영상 - 2019.2.24 탐사기획스트..
경제풍월 2017년 12월호 -[아스팔트 우파의 상징] 서정갑 국..
경제풍월 (2017년 10월호)

서울 서초구 나루터로 4길 28 304동 206호 (우) 06522     (C) 2002 nac.or.kr

 접속문제로 게시판을 닫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