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행동본부 - nac.or.kr

채동욱 검찰의 親민주당-좌편향 수사가 여론을 악화시켜 무덤을 팠다
趙甲濟
2013년 09월29일  
조선일보의 특종 이후 여론이 압도적으로 反채동욱으로 기운 데는 親민주당-좌편향 수사에 대한 상식 있는 국민들의 불만이 있었다.



   국민행동본부가 지난 8월20일 조선일보와 동아일보에 '국가혼란의 원인제공자인 채동욱 검찰총장은 물러나라!'라는 제목의 광고를 냈다. 副題(부제)는, '대한민국이 아직 망하지 않았는데 극좌단체 후원자를 국정원 사건 주임검사로 발탁한 비호세력은 누구인가?'였다.
   이런 설명도 붙었다.
   <국정원의 從北(종북)견제활동을 선거개입으로 왜곡하고, CCTV 자료를 짜깁기, 경찰이 사건을 은폐한 것처럼 몰아간 검찰의 편파·왜곡수사가 賊反荷杖(적반하장)의 깽판을 불렀다. 사사건건 적군 편을 드는 從北비판이 죄인가?>
  
   채동욱 총장이 물러난 것은, 좌편향 수사 때문이 아니라 婚外子(혼외자) 의혹 때문이었다. 하지만 조선일보의 특종 이후 여론이 압도적으로 反채동욱으로 기운 데는 親민주당-좌편향 수사에 대한 상식 있는 국민들의 불만이 있었다. 이것이 그의 몰락에 상당한 영향을 끼쳤다. 국민행동본부의 광고가 지적한 검찰의 문제점과 좌편향 수사 사례는 다음과 같다.
  
   <1. 광우병 난동-천안함爆沈(폭침)부정-국가보안법 철폐-주한미군 철수 주장 세력들이 합세, 국정원을 공격하고 있다. 도둑이 주인을 향하여 몽둥이를 휘두르는 賊反荷杖(적반하장)의 난동이 벌어지고 있다. 북한정권과 종북좌파가 대한민국 공산화의 가장 큰 걸림돌인 국정원을 폐지하라고 한 목소리를 낸다. 재판을 앞두고 있는 사건을 군중이 인민재판 식으로 다루고 국회가 國政조사를 한다. 이런 國家혼란의 책임은 채동욱 검찰총장이 지휘하는 검찰의, 국정원에 대한 反국가적, 反헌법적, 反사실적 편파-조작 수사에 있다.
  
   2. 70명이 근무하는 국정원 對北심리전단 부서에서 작성한 73건의 從北 및 反정부 행태 비판 댓글이, '국정원장 지시에 의한 선거개입'이란 검찰의 무리한 판단이 작금의 국가혼란의 원인을 제공하였다. 73건이면, 한 사람이 한 해에 하나 꼴로 석 줄짜리 댓글을 쓴 셈인데, 이게 선거에 무슨 영향을 끼치며 정치인의 從北행태에 대한 비판이 왜 불법인가? 대한민국 검사들이 작년에 작성한 댓글을 모아서 분석하면 더 심한 ‘선거개입’이 드러날 것이고 그렇다면 당시 검찰총장을 구속하나?
  
   3. 김대중-노무현 정권은, 3538명의 對共사범을 사면 복권시켜, 활동의 자유를 주었다. 작년 19代 국회 구성 당시 국가보안법 및 반공법 위반 前科(전과)를 가진 의원이 28명이고, 그중 19명은 反국가단체 및 利敵(이적)단체 연루자들이었다. 從北化(종북화)하는 정치권을 국정원이 감시하지 않는다면 그런 국정원은 해산하는 게 맞다. 채동욱의 검찰은 이번 수사로 從北감시자를 벌주고 從北반역자들에겐 자유를 파괴하는 자유를 주려는 것인가?
  
   4. 국정원 수사팀의 진재선 주임검사는 대학시절 운동권 간부였고, 검사가 된 뒤에도 국가보안법 폐지-주한미군 철수-맥아더 동상 파괴 활동에 참여해온 사회진보연대에 후원금을 낸 사람이다. 이런 검사를 골라 국정원 수사를 하도록 한 비호세력은 누구인가? 그들은 누구의 走狗(주구)인가?
  
   5. 경찰과 검찰은 민주당과 좌경선동 언론의 요구에 맞추어주는 방향으로 수사를 진행하였다. 檢警(검경)은, 국정원이 불법선거 아지트를 운영한다는 민주당의 최초 신고가 거짓임이 밝혀진 단계에서는 선거개입 의혹 수사를 끝내고 불법감금 사건 수사로 전환했어야 하는데, 약점을 잡으려고, 국정원을 압수수색하고, 댓글수사로까지 확대하였다. 불법감금 수사는 민주당이 협조를 해주지 않는다면서 미루고.
  
   6. 검찰은 경찰이 사건을 축소, 은폐하였다고 강변하기 위하여 경찰의 컴퓨터 분석 과정 CCTV 자료를 ‘짜깁기’ 수법으로 왜곡, 발표하였음도 이번 국정조사기간 중 드러났다(분석관이 ‘쓸데없는 문서’를 없애라고 지시하는 장면을 ‘짜깁기’하여 증거물을 없애라고 지시한 것처럼 발표한 것 등 많음). 2010년, 일본 오사카 지검 특수부 검사 마에다 츠네히코는 후생성 간부를 조사하면서 증거물의 날짜를 조작하였다가 상관인 부장검사, 차장검사와 함께 구속, 파면되고, 징역 1년6개월을 선고받았다. 검찰이 自淨능력이 있는 조직이라면 ‘짜깁기’ 검사를 색출, 문책해야 한다.
  
   7. 검찰이 민주당에 유리하고 국정원에 불리한 편파적 수사를 하는 바람에 민주당이 자행한 여직원 불법감금 사건과 對국정원 정치공작(국정원 퇴직 간부가 동향인 현직 직원을 포섭, 정보를 빼내고, 국정원 직원을 미행까지 한 사건)은 축소되고 국민 앞에서 사죄해야 할 민주당이 국정원을 공격하도록 만들었다. 우리는 채동욱 검찰총장 이하 검찰 조직 안에 從北세력에 아부하고, 민주당을 편드는 政商輩(정상배) 같은 세력이 있는 게 아닌가 의심을 하지 않을 수가 없다. 이런 노골적인 편파 수사는 좌파정권 시절의 검찰도 하지 않았던 일이다.
  
   8. 채동욱 검찰총장 때문에 국가혼란이 일어나고 검찰 조직 전체가 국민의 신뢰를 잃고 있다. 서울에서 벌어지는 남북한 대리전에서 검찰은 조국 편이 아니다. 총장은, 침묵하면서 분노를 축적해가는 民心이 폭발하기 전에 국가와 조직을 위하여 자진사퇴할 것을 권고한다.>
  
  
   오늘 조선일보는 <현직 검찰총장이 업소 주인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어 아들을 낳고도 숨겨 온 게 사실이라면 대한민국 최고 사정(司正) 기관의 대표 공직자로서 중대 결격 사유가 된다. 정권이나 야당에 약점이 잡혀 검찰을 소신껏 지휘할 수 없게 될 위험이 따르기 때문이다>고 했다. 채동욱 당시 총장의 혼외자 의혹을 민주당이 미리 알았다면, 또 채 총장이 민주당이 자신의 약점을 알고 있다는 사실을 알았다면 민주당에 대한 수사를 제대로 할 수 있었을까?
   민주당이 채동욱 총장의 인사청문회 때 이상할 정도로 호의적 태도를 취한 것, 조선일보가 의혹을 폭로한 이후 채 총장을 극진하게 비호하고 나선 것과 연결시켜 추리해보면 조선일보 사설의 문제제기가 가정이 아니라 현실이었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


<양영태칼럼> NLL 대화록, 必히 신속 수사되어야 한다!
朴槿惠 대통령은 채동욱 총장이 법무부 발표를 수용하기 전까지는 사표를 수리해선 안 된다


99주년 3.1절 국가회복 범국민대회, 수십만 명의 애국시민 광화문일..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개회사, “우리는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이 자리에 모였..
국민행동본부,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환영 국민대회 열어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美 백악관 안보정책 보좌관 만나 '韓美동..
趙甲濟, "국민저항이 답이다"
赤化((적화)저지 부산시민 태극기 집회

대한민국 조종..



서정갑씨, 마지막으로 당부합시다(추태중지)
부관병과 서정갑의 공개질의에 답한다
육사22기 지만원씨에 드리는 공개 질의 !
서정갑은 조갑제 말 심부름하기엔 역부족
2018년 국민행동본부 정기총회 및 이사회



경제풍월 2017년 12월호 -[아스팔트 우파의 상징] 서정갑 국민행동본..

종북· 좌파와 맞서 자유수호 투쟁일관  촛불정권하 추진동력 약..
경제풍월 (2017년 10월호)
경제풍월 (2017년7월호 )
월간조선 (2017년 3월호)
[촛불탄핵 국란 (國亂)] 태극 깃발 승리는 필연 국민행동..

서울 강남구 역삼동 702-2 삼성제일빌딩 1804호 (우)135-080 (C) 2002 nac.or.kr

 접속문제로 게시판을 닫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