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행동본부 - nac.or.kr
 


[사설] 군 기지 건설과 국제 군 행사도 반대 단체 허락받는다니-조선일보 2018년4월 13일
국민행동본부 (2018.04.13) ㅣ 프린트하기

조선일보 2018년 4월 13일 - 사설

국방부가 12일 주한미군 성주 사드 기지 공사를 위해 건설 자재와 장비를 반입하려 했지만 사드 반대 단체와 일부 주민의 시위에 막혀 실패했다. 경찰 4000여 명이 투입됐지만 시위대 150여 명을 해산시키지 못했다. 시위대는 '미군은 떠나라' '미군 위한 공사 중단' '미군 출입 금지' 등의 피켓을 들었다. 시위대 중 주민은 20~30명에 불과하다고 한다. 나머지는 민노총·전농 소속의 전문 시위꾼으로 보인다. 국방부가 이런 단체와 협상을 한다는 자체가 정부이기를 포기한 것이다.

정부는 반대 단체들에 새 장비와 자재는 들이지 않을 테니 기지에서 녹슬어 가는 기존 장비만이라도 반출하게 해달라고 요청했고 시위대가 이를 허가했다고 한다. 지금 사드 기지엔 한·미 장병 400명이 주둔하고 있는데 창고나 복도에 야전침대를 깔고 임시 숙영을 하는 실정이다. 끼니는 전투식량으로 때운다. 부족한 화장실 문제도 심각하다. 주요 군수품은 헬리콥터로 공급받는다. 이것을 희극이라 해야 하나.

어이없는 일은 제주 해군기지에서도 벌어졌다. 해군은 제주에서 '2018년 대한민국 국제 관함식'을 추진하면서 기지가 있는 강정마을 주민들에게 찬반 여부를 물어봤다고 한다. 마을 주민회가 미 군함이 드나들 수 있다는 이유 등을 들어 반대하면서 행사에 차질을 빚고 있다. 강정마을회 측은 "국방부가 동의를 요구했다"고 하고, 국방부는 "해군 측에서 동의를 구한 건 아니다"고 하고 있다. 국제 관함식은 해양 안보 협력 강화와 해군 전력을 점검하기 위해 우방의 해외 함정과 실시하는 '해상 사열 의식'이다. 한국은 국제 관함식을 10년마다 개최했다. 올해는 국군 창설 70주년을 맞아 참가국 규모를 30개국으로 확대할 예정이었는데 제동이 걸린 것이다.


이런 일을 '민주적'이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을 것이다. 이 정권 내부에 그런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민주주의가 법과 안보를 이렇게 희롱하는 것인가. 앞으로 안보 유사시에 군 기지 앞에서 좌파 단체들이 부대 출동을 막는 일이 벌어지지 말란 법이 없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4/12/2018041203633.html


송영무 국방장관,언제부터 군사장비반입을 주민허가 받고 했나?
北에 억류된 국군(國軍)포로를 전원 송환(送還)하라!


99주년 3.1절 국가회복 범국민대회, 수십만 명의 애국시민 광화문일..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개회사, “우리는 대한민국을 지키기 위해 이 자리에 모였..
국민행동본부,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환영 국민대회 열어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美 백악관 안보정책 보좌관 만나 '韓美동..
趙甲濟, "국민저항이 답이다"
赤化((적화)저지 부산시민 태극기 집회

대한민국 조종..



서정갑은 조갑제 말 심부름하기엔 역부족
2018년 국민행동본부 정기총회 및 이사회
"'金大中 시절 국정원이 청와대 지시로 6개 시중은행을 통해서 ..
2017년 국민행동본부 정기총회 및 이사회
[동정] 국민행동본부 美 동부지역 강연회 일정



경제풍월 2017년 12월호 -[아스팔트 우파의 상징] 서정갑 국민행동본..

종북· 좌파와 맞서 자유수호 투쟁일관  촛불정권하 추진동력 약..
경제풍월 (2017년 10월호)
경제풍월 (2017년7월호 )
월간조선 (2017년 3월호)
[촛불탄핵 국란 (國亂)] 태극 깃발 승리는 필연 국민행동..

서울 강남구 역삼동 702-2 삼성제일빌딩 1804호 (우)135-080 (C) 2002 nac.or.kr

 접속문제로 게시판을 닫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