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행동본부 - nac.or.kr
 


돈줄을 막으려면 敵의 핵무장을 도운 자들부터 찾아내 처벌하라!
국민행동본부 (2016.02.11) ㅣ 프린트하기

對北지원금 수십 억 달러가 북한의 핵무기 및 미사일 개발에 빼돌려졌다는 朴槿惠, 李明博 정부의 폭로는 국가적 조사로 이어져야 한다. 각 정당은 북한의 핵무장에 대한 정책을 公約(공약)하고 총선에서 심판을 받아라!

1. 박근혜 정부는 개성공단 가동 중단 조치를 발표하면서 중대한 폭로를 하였다: <지금까지 개성공단을 통해 북한에 총 6160억 원(5억6000만 달러)의 현금이 유입되었고, 작년에만도 1320억 원(1억2000만 달러)이 유입되었으며, 정부와 민간에서 총 1조190억 원의 투자가 이루어졌는데, 그것이 결국 국제사회가 원하는 평화의 길이 아니라, 핵무기와 장거리미사일을 고도화하는 데 쓰인 것으로 보입니다.>

2. 2009년 7월 폴란드를 방문 중이던 李明博 대통령도 ‘유로 뉴스(Euro News)’와 인터뷰를 갖고 “지난 10년간 막대한 돈을 (북한에) 지원했으나 그 돈이 북한 사회의 개방을 돕는 데 사용되지 않고 核무장하는 데 이용됐다는 의혹이 일고 있다”고 밝혔다.

3. 이동관 당시 홍보수석도 2009년 6월12일 “오늘날 북한 核실험과 미사일 발사는 김대중 전 대통령 때부터 원칙 없이 퍼주기식 지원을 한 결과”이며, “북한의 핵개발은 6·15 공동선언 이후 본격화되었다”고 폭로하였다.

4. 당시 보도된 정부 자료에 의하면 김대중-노무현 정부 시절, 금강산·개성관광 代價(대가)와 개성공단 임금 등으로 29억222만 달러의 현금을 북한에 주었고, 쌀·비료·경공업 원자재 등 現物(현물)로 전달된 규모는 40억5728만 달러로 계산되었다. 정부 소식통은 ‘그동안 북한은 장거리 로켓을 개발하는 데 5억~6억 달러, 핵무기를 개발하는 데 8억~9억 달러를 사용한 것으로 추정된다’며 ‘남한에서 넘어간 현금이 핵무기나 장거리 미사일 등을 개발하는 데 쓰였을 수 있다’고 했다(조선일보).

5. 핵개발을 하는 敵에게 개발 자금을 대어주는 행위는 그 어떤 간첩질보다 더한 반역이다. 더구나 이명박, 박근혜 정부가 밝힌 반역 자금의 규모가 너무나 크다.

6. 1953년에 미국은 소련으로 핵무기 기술 정보를 빼돌린 과학자 율리우스 로젠버그 부부를 간첩죄로 사형집행했다.1951년 4월 두 사람에게 사형을 선고한 어빙 카우프만 판사는 “피고인들의 범죄는 살인보다 더 악질이다”고 논고하였다.

<살인은 피해자만 죽이지만 당신들은 러시아가, 과학자들이 1년 먼저 핵실험을 할 수 있도록 도왔고, 한국에서 공산주의자들이 침략전쟁을 벌여 5만 명 이상의 희생자가 생겼다.율리우스 로젠버그가 主犯(주범)임은 분명하나 妻 에델 로젠버그도 책임이 있다. 成年의 여자로서 남편의 추악한 범죄를 막기는커녕 격려하고 도왔다.>

7. 남한에서 공급한 자금으로 북한정권은 핵개발에 성공, 우리는 국가 생존의 위기를 맞았다. 북한의 핵개발을 도운 반역자들은 그 어떤 처벌도 받지 않았을 뿐 아니라 지금 이 순간에도 북한을 비호하고 있다.

우리가 살겠다고 주한미군의 사드 배치를 허용, 최소한의 핵미사일 방어망을 구축하려는 데도 반대하면서 중국의 양해를 받아야 한다느니, 개성공단 전면 중단은 냉전 회귀라는 식으로 발목을 잡고 있다. 敵의 핵무장을 도운 자들이 조국의 ‘核前무장해제’를 획책한다.

8. 소름끼치는 상황엔 소름끼치는 결단을 내려야 살 수 있다. 敵의 핵개발을 도운 과정에 대한 국가적 감사, 조사, 수사를 촉구한다. 세월호 침몰 조사보다 더 큰 규모로 진행되어야 한다. 핵개발의 돈줄을 끊어야 한다는 국제사회의 일치된 움직임에 호응, 우리는 핵개발에 돈을 대준 ‘내부의 적들’을 색출해야 한다.

9. 각 정당은 북한의 핵위협에 대한 정책과 입장을 공개하고 총선과 대선에서 심판을 받아라! 우리는 자위적 핵무장을 공약하는 정당을 보고 싶다.



대한민국  만세 !   국군  만세 !   자유통일  만세 !
        


2016. 2 . 12




한국도 자체 핵무장 서둘러야!
서정갑 본부장, 뉴욕 필라델피아 워싱턴 강연


황당무계한 '광주사태 600명 북괴군 침투설'은 대한민국 國軍을 모독하..

북괴군은 신출귀몰, 1980년의 국군은 바보였단 말인가? 북한의 광..
99주년 3.1절 국가회복 범국민대회, 수십만 명의 애국시민 ..
국민행동본부, 트럼프 美 대통령 방한 환영 국민대회 열어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 美 백악관 안보정책 보좌관 만나 '韓美동..
趙甲濟, "국민저항이 답이다"



이지구씨의 질의와 답변
서정갑씨, 마지막으로 당부합시다(추태중지)
부관병과 서정갑의 공개질의에 답한다
육사22기 지만원씨에 드리는 공개 질의 !
서정갑은 조갑제 말 심부름하기엔 역부족



검찰, 지만원의 서정갑 본부장 고소(告訴) 관련 “혐의 없음” 통고

검찰, 지만원의 서정갑 본부장 고소(告訴) 관련 “혐의 없음” 통고 지 씨..
서정갑 본부장 MBC 출연영상 - 2019.2.24 탐사기획스트..
경제풍월 2017년 12월호 -[아스팔트 우파의 상징] 서정갑 국..
경제풍월 (2017년 10월호)
경제풍월 (2017년7월호 )

서울 서초구 나루터로 4길 28 304동 206호 (우) 06522     (C) 2002 nac.or.kr

 접속문제로 게시판을 닫습니다